BIO

[SS영상] ‘애프터 어스’ 레드카펫 박재범, 윌 스미스 앞에서 ‘OST 열창’

 

가수 박재범이 영화 ‘애프터 어스’ 레드카펫을 밟았다.
 

7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트리움에서 열린 할리우드 영화 ‘애프터 어스’(감독 M.나이트 샤말란) 내한 레드카펫 행사에 윌 스미스와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참석했다.
 

지난 2012년 영화 ‘맨 인 블랙3’ 홍보차 아내와 딸과 내한했던 윌 스미스는 꼭 1년 만에 아들 제이든 스미스와 함께 레드카펫 행사로 한국 팬들과 뜻 깊은 만남을 가졌다. 특히 윌 스미스와 제이든 스미스는 싸이의 ‘젠틀맨’과 ‘강남스타일’ 음악에 맞춰 말춤을 추는 등 화끈한 팬서비스를 선보였다.
 

또 ‘애프터 어스’ 레드카펫에는 배우 여진구, 김유정, 가수 박재범이 스페셜 게스트로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애프터 어스’는 전사 사이퍼 레이지(윌 스미스 분)와 아들 키타이 레이지(제이든 스미스 분)가 지금으로부터 1,000년 전 인류가 버리고 떠난 지구에 불시착하게 되면서 생기는 에피소드를 맡은 액션 블록버스터다.
 
 
 
윌 스미스는 극중 ‘노바 프레임’ 레인저 부대의 최고 전사 사이퍼 레이지 역을 맡았다. 사이퍼 레이지는 아들 키타이 레이지(제이든 스미스 분)과 비행을 하던 도중 낯선 행성에 불시착하면서 생존을 위한 극한의 사투를 벌인다.
한편 윌 스미스, 제이든 스미스 등이 출연하는 할리우드 영화 ‘애프터 어스’는 오는 30일 전세계 최초로 국내 개봉한다.
 

[TV리포트=김수정 기자] [SSTV l 조성욱 기자]


'애프터 어스' 윌스미스 "OST에 박재범 직접 추천했다"


윌 스미스가 가수 박재범을 OST 아티스트로 추천했다고 밝혔다.
 

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에서 영화 '애프터 어스'(M 나이트 샤말란 감독) 주연 윌 스미스, 제이든 스미스 부자(父子)의 레드카펫 행사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방송인 류시현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레드카펫 행사에는 아역배우 여진구, 김유정과 가수 박재범이 함께 해 자리를 빛냈다.
 

박재범은 "'애프터 어스' OST에 윌 스미스가 직접 나를 추천했다고 들었다. 아직도 윌 스미스를 직접 본다는 게 실감이 안 난다. 살면서 이렇게 놀란 적이 없다"고 벅찬 소감을 전했다.
 

박재범은 '애프터 어스' 엔딩곡 'I Like To Party'를 직접 작사, 작곡했다.
이에 윌 스미스는 "매형이 한국인과 결혼했다. 제작 과정 중 매형이 한국 아티스트가 '애프터 어스'에 참여했으면 좋겠다고 해 박재범 씨를 OST 아티스트에 추천했다"고 설명했다.
 

윌 스미스는 아들 제이든 스미스와 함께 지난 5일 오후 10시께 전용기를 타고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윌 스미스는 지난해 5월 7일 '맨 인 블랙3' 내한 이후 정확히 1년 만에 한국 팬들과 만남을 가졌다.
 

'애프터 어스'는 3072년을 배경으로 인류에게 버림 받아 황폐해진 지구에 불시착한 아버지 사이퍼 레이지와 아들 키타이 레이지가 공격적으로 진화한 생명체들에 맞서 생존이 걸린 극한의 대결을 펼치는 이야기를 그렸다.
 

윌 스미스 부자는 '애프터 어스'를 통해 2006년 '행복을 찾아서' 이후 7년 만에 한 작품에서 호흡을 맞췄다.
 

'식스 센스'의 M. 나이트 샤말란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30일 전 세계 최초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 suji@tvreport.co.kr
 
 
 

 


[포토] 윌 스미스-제이든 스미스-박재범 '꿈의 포토타임'

할리우드 배우 윌 스미스, 제이든 스미스, 가수 박재범이 7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트리움에서 열린 영화 ‘애프터 어스’ 내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레드카펫 행사에는 할리우드 배우 윌 스미스와 그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를 비롯해 배우 여진구, 김유정, 가수 박재범, DJ 소울스케이프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애프터 어스’는 3072년, 인류에게 버림받아 황폐해진 지구에 불시착한 아버지와 아들이 공격적으로 진화한 생명체들에 맞서 생존이 걸린 극한의 대결을 펼치는 이야기로, ‘식스 센스’ M. 나이트 샤말란 감독이 연출을, 윌 스미스와 게리 위타가 각각 스토리와 각본을 맡았다. 윌 스미스와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주연을 맡았으며 오는 30일 전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개봉한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star_hi@starnnews.com조혜인 기자
 
 

 


윌 스미스 만난 박재범 "실감 안나"

가수 박재범이 할리우드 스타 윌 스미스와 레드카펫 무대에 오른 소감으로 “실감이 안 난다”며 흥분된 소감을 밝혔다.
 

박재범은 7일 영등포구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영화 ‘애프터 어스’(M. 나이트 샤말란 감독) 레드카펫 행사에 올랐다. 이날 행사에는 영화의 주연 배우인 윌 스미스와 제이든 스미스가 함께 했다.
 

두 주연 배우의 본격적인 레드카펫 행사에 앞서 무대에 오른 박재범은 세계적인 스타를 만난다는 기쁨을 적극적으로 드러냈다. 박재범은 “윌 스미스가 출연하는 시트콤을 보고 자랐는데 (직접 보게 되다니) 실감이 안 난다”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그는 또 윌 스미스가 출연한 작품 중 영화 ‘나는 전설이다’를 가장 좋아하는 작품으로 꼽으며 세계적인 스타의 팬임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는 이 같은 기쁨 외에도 레드카펫을 걸으며 몰려든 팬들과 악수하고 사인을 해주며 매너 또한 잊지 않았다.
 

박재범의 이번 레드카펫 행사 참여는 그가 ‘애프터 어스’ 국내 개봉 버전 OST에 참여한 것이 인연이 됐다. 그가 부른 곡은 ‘아이 라이크 투 파티(I like to party)’다.
 

이날 행사에는 박재범 외에도 국내에서 사랑 받는 아역 배우 여진구와 김유정이 함께 하기도 했다.
 

한편, ‘애프터 어스’는 3072년을 배경으로 인류에게 버림받아 황폐해진 지구에 불시착한 아버지와 아들이 공격적으로 진화한 생명체들에 맞서 생존이 걸린 극한의 대결을 펼치는 이야기를 그리는 블록버스터물이다. 오는 30일 전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개봉한다.
 

[OSEN=전선하 기자]
 

<사진> 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박재범 ‘R16 많이 사랑해주세요’


박재범이 2년 연속 비보이 홍보대사로 선정됐다.
 
 
 

박재범이 5월 5일 오후 서울 중구 다동 한국관광공사에서 열린 ''R-16 KOREA 2013 세계비보이대회''(R-16 KOREA 2013) 홍보대사 위촉식에 참석했다.
 
 
 

한국관광공사는 R-16 세계비보이대회를 전 세계에 널리 알리는데 가장 적합한 인물로서 비보이 크루 A.O.M (Art of Movement) 출신의 박재범을 2012년에 이어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재범은 "2년 연속 세계적인 비보이 대회 R-16의 홍보대사로 임명되어 영광이며 더 열심히 한국 관광과 R-16 세계비보이대회를 널리 알리는데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뉴스엔 / 임세영 기자 / 2013.05.05
-무단 게재 및 배포 금지-
 


박재범, 윌 스미스 父子 만난다…'애프터 어스' OST 참여

가수 박재범이 할리우드 톱스타 윌 스미스 부자(父子)와 이색 콜라보레이션에 나선다.
 
 
3일 박재범 소속사 싸이더스HQ는 "박재범이 오는 30일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애프터 어스'의 국내 개봉 버전 엔딩곡을 부른다"라고 밝혔다.
 
 
'애프터 어스'는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배우 윌 스미스와 그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주연을 맡은 영화로, 박재범은 엔딩곡으로 사용된 '아이 라이크 투 파티(I Like To Party)'의 작사와 작곡에 참여했다. 아직 대중에게 공개되지 않은 미발표 곡인만큼 영화 팬들을 비롯한 많은 이들의 관심이 쏠릴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 콜라보레이션은 영화 윌 스미스 부자가 박재범에게 직접 러브콜을 보내면서 성사된 것으로 알려져 더욱 눈길을 끈다.
 
 
박재범은 오는 7일 저녁,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트리움에서 진행되는 '애프터 어스'의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윌 스미스, 제이든 스미스와 뜻 깊은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한편 박재범은 디지털 싱글 'JOAH'로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치는 한편 지난해 열린 콘서트 실황을 담은 DVD, '뉴 브리드 라이브 인 서울(NEW BREED LIVE IN SEOUL)'을 발매했다.
 
 
사진=싸이더스HQ 제공, eNEWS DB
 
 
전수미 기자 jun@enews24.net


박재범-"<불후의 명곡> 출연으로 달라진 점은..."


가수 박재범이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 출연하면서 달라진 점을 언급했다.

박재범은 지난 29일 오후 4시 30분 KBSTS-15에서 열린 ''불후의 명곡'' 100회 특집 기자간담회에 출연 가수 자격으로 참석해 ''불후의 명곡'' 출연 전후의 변화를 묻는 질문을 받았다.

그는 "처음에 ''불후의 명곡''에 출연했을 때는 보컬보다 퍼포먼스가 내 장점이었다. 그런데 출연하다 보니 전설도 알게 되고 몰랐던 노래도 알게 돼서 영감을 많이 얻었다"면서 "언젠가는 그렇게(전설처럼) 되고 싶다는 마음도 생겼다"고 답했다.

들국화를 전설로 초대한 ''불후의 명곡'' 100회 특집에는 JK김동욱, 더원, 부가킹즈, 정동하, 문명진, 알리, 유미, 포맨, 박재범, 하동균, 스윗소로우, 이정 등 12팀이 출연한다. 방송은 내달 11일, 18일 오후 6시 15분이다.
 
 
 
TV리포트 / 이우인 기자 / 2013.04.30
-무단 게재 및 배포 금지-

 


출연으로 달라진 점은...""> 출연으로 달라진 점은..."">
박재범-‘붉은노을’ 이문세와 브레이크댄스 배틀 빵터져


박재범이 ‘붉은 노을’을 통해 이문세와 댄스배틀을 벌였다.
 
 
박재범은 4월27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이문세 특집에서 ‘붉은 노을’을 열창했다.
 
 
이날 박재범은 지난주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더 화려한 퍼포먼스를 준비했다. 단계별로 바뀌는 편곡은 저절로 귀를 기울이게 했고 댄서들과 함께하는 일사분란한 댄스는 팬들을 환호케 했다.
 
 
특히 ‘붉은 노을’무대가 끝나자 이문세는 박재범이 춘 춤에 욕심을 모이며 엉겁결에 무대에 올랐다. 이문세는 박재범과의 댄스 배틀 한 판이 벌이며 녹슬지 않은 춤 실력을 공개해 스튜디오를 들썩이게 만들었다. 제법 화려한 스텝과, 노장의 웨이브를 선보인 것에 이어 무대를 뒹굴기까지 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박재범은 340표를 얻은 허각에게 아쉽게 1승을 내줬다.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캡처)
 
 
 
뉴스엔 / 전원 기자 / 2013.04.27
-무단 게재 및 배포 금지-
 


박재범-방송사고, "밴드 어딨어?" 귀요미 애드리브

박재범 방송사고가 보는 이를 웃음 짓게 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tvN <SNL 코리아4>에서는 포미닛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특히 눈길을 끈 것은 박재범 방송사고.
 
 
 
이날 방송된 ''순결한 재범씨'' 코너에서는 소개팅 가윤을 만나는 박재범의 모습이 그려졌다. 코너 말미 거듭되는 박재범의 발음 실수에 허가윤은 결국 핑계를 대고 자리를 뒤쳐나갔고 나 홀로 남은 박재범은 영문을 모르고 당황해했다. 이에 옆자리에 앉아있던 정명옥이 다가와 박재범에게 물을 끼얹는 것으로 콩트가 끝났다.
 
 
 
하지만 코너가 끝난 뒤 나오는 밴드 음악이 들리지 않았고, 화면도 바뀌지 않아 박재범은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결국 웃음을 터트린 박재범은 "왜 안끝나? 밴드 어딨어?"라는 애드리브로 주위를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박재범 방송사고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박재범 방송사고에 당황하는 모습 왜이렇게 귀엽니", "우리 재범이 당황했어요", "박재범 방송사고에도 위트있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SNL 코리아4>에서는 현아가 영화 <은교>를 패러디한 <응교>로 신동엽과 19금 콩트를 펼쳐 화제를 모았다.
 
 
 
조선닷컴 더스타 / 더스타 / 2013.04.29
 
-무단 게재 및 배포 금지-


박재범-아슬아슬 '19금' 위험 수위 넘나들며 '시선 몰이'


가수 박재범이 새 디지털 싱글앨범 좋아(JOAH)의 또 다른 수록곡 ''웰컴(WELCOME)''의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공개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지난 22일 박재범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이번 디지털 싱글앨범의 세 번째 수록곡인 ''웰컴''의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이번 티저 영상은 타이틀곡 ''좋아''와는 달리, 섹시한 보이스와 대담한 가사가 특징인 곡의 분위기를 최대한 반영했다.
 
 
또 박재범과 함께 뮤직비디오 티저에 등장하는 의문의 여배우에 대한 궁금증도 증폭되고 있다. 두 사람은 베드신을 연상시키는 듯 아슬아슬한 위험 수위를 넘나들고 있어 더욱 눈길을 끈다.
 
 
 
한편 박재범의 디지털 싱글 수록곡 ''웰컴''의 뮤직비디오 풀 버전은 오는 25일에 공개할 예정이다.
 
 
 
아시아경제 / 유수경 기자 / 2013.04.23
-무단 게재 및 배포 금지-